제우스,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

2019-07-26 09:43 출처: 제우스 (코스닥 079370)

왼쪽부터 세종시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식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와 제우스 이종우 대표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화성--(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26일 -- LCD, 태양전지 및 반도체 제조장비 전문기업 제우스(대표이사 이종우)는 고용노동부가 주최한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25일 세종시에 위치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행사에는 제우스 이종우 대표가 참석하여 인증패를 수여했다.

제우스는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청년 고용 등 고용창출 우수 △일·생활균형 실천 △임금체계 개편·협력사 지원 등 노사상생 및 동반성장 △능력중심 채용 △안전한 근로 환경 구축 등 다양한 부문에서 크게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회사가 오랜 기간 ‘비정규직 제로’를 목표로 두고 끊임없이 실천해 온 노력이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회사는 올해 초 비정규직 근로자를 정규직으로 추가 전환하며 정규직 비율 99%(2019년 3월 기준)를 달성한 바 있다.

또한 제우스는 사원들의 삶과 일터의 균형을 위해서도 힘쓰고 있다. 회사는 2017년부터 남성직원들의 육아휴직을 적극 권장해왔으며, 현재까지 5명의 사원이 해당 제도를 활용했고 긍정적 반응으로 얻고 있다. 여직원의 경우 육아휴직 사용비율이 100%에 달한다.

제우스 이종우 대표이사는 “좋은 회사를 만들기 위한 기본 조건 중 하나는 사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그에 상응하는 복지를 보장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원들의 행복을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노사상생, 동반 성장을 이뤄나가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일자리의 질 개선에 앞장선 기업을 인정·격려하기 위해 마련된 제도다. 2018년 100개 기업을 선정한 데 이어 올해 두 번째를 맞이했다. 고용증가 분석, 노동관계법 위반여부 조회, 지방노동관서 현장 실사, 노사단체 및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선정된 100대 기업은 대통령 명의 인증패를 수여받으며, 금융·정책자금 지원, 세액공제, 세무조사 유예 등 각종 행정·재정적 인센티브를 지원받게 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