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영국 백시텍에 공동 신약개발 협력 위한 지분 출자

영국 옥스퍼드대학에서 분사된 백시텍에 한국투자파트너스와 함께 600만파운드 투자

2018-12-20 11:36 출처: 진매트릭스 (코스닥 109820)

성남--(뉴스와이어) 2018년 12월 20일 -- 진매트릭스(대표이사 김수옥)는 영국 옥스퍼드 대학교로부터 분사된 백시텍(Vaccitech)에 투자하고 공동개발 및 사업협력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진매트릭스는 한국투자파트너스와 공동으로 600만파운드를 백시텍에 투자한다. 이 중 진매트릭스의 단독 투자액은 57억원으로 약 400만파운드다. 백시텍은 이미 올해 초 구글 모기업인 알파벳(Alphabet)의 벤처캐피탈 사업부문 GV(Google Ventures)와 중국의 세쿼이아(Sequoia) 등으로부터 2000만파운드 투자를 유치해 주목 받은 바 있다.

강력한 면역 T-세포 반응을 활성화하는 차별화된 플랫폼기술을 기반으로 둔 백시텍은, 면역항암치료제 및 범용 독감백신을 개발하고 있으며, 전립선암 치료제와 독감백신의 임상2상을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벡시텍의 설립자이며 이사진인 애드리안 힐(Adrian Hill) 교수는 영국 제너연구소 소장으로 다국적 제약사와 활발한 임상 연구를 추진하고 있으며, 또 다른 설립자인 사라 길버트(Sarah Gilbert) 교수는 감염병 질환 연구분야에서 세계적 권위자이다.

진매트릭스의 김수옥 대표는 “백시텍의 T-면역세포 기반 기술은 암세포나 감염세포를 직접적으로 제거하는 세포살상 T세포(CTL)을 강력하게 유도하여 치료효과를 극대화하는 것이 강점이다”며 “진매트릭스는 단순한 지분투자를 넘어 공동개발을 통해 신약 파이프라인 강화와 동시에 기존 개발중인 신약들과의 시너지 효과, 영국의 검증된 글로벌 임상 운영 인프라 확보 효과 등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